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펍지주식회사, ‘페이스잇 글로벌 서밋: 펍지 클래식’ 성황리 종료

OP Gaming Rangers 팀, 상금 15만달러와 FGS 1위 영예 안아
세계 각지 팬들의 열띤 응원, 배틀그라운드 글로벌 이스포츠 인기 다시 한번 증명

2019-04-22 10:49 출처: 펍지

FGS 우승팀 OP 게이밍 레인저스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4월 22일 -- 펍지주식회사(대표 김창한)는 2019 시즌 첫 글로벌 이스포츠 대회 ‘페이스잇 글로벌 서밋: 펍지 클래식(FACEIT Global Summit: PUBG Classic, 이하 FGS)’이 21일(현지 시각) 열띤 호응 속 막을 내렸다고 밝혔다. OP Gaming Rangers(OP 게이밍 레인저스)가 이틀간 진행된 그랜드 파이널에서 총 58킬을 거두며 총 101포인트로 우승을 거머쥐었다.

4월 16일부터 21일까지 영국 ‘엑셀 런던 ICC 오디토리움(ICC Auditorium, ExCeL London)’에서 진행된 FGS에는 전 세계 각지의 배틀그라운드 이스포츠 팬이 참석해 경기에 열기를 더했다. 또한 아프리카TV 등 각국 온라인 생중계 플랫폼을 통해 실시간 경기를 시청하며 24개 팀의 박진감 넘치는 플레이를 즐겼다.

북미, 유럽, 중국, 한국 등 전 세계 24개 팀이 총상금 40만달러를 두고 경합을 벌인 이번 FGS 1위의 영예는 OP 게이밍 레인저스(58 킬, 101포인트)에 돌아갔다. OP 게이밍 레인저스는 그랜드 파이널 12회 매치 중 2회 우승을 하며 높은 점수를 얻었다. 근소한 점수 차로 뒤를 바짝 쫓던 VSG와 Team Liquid(TL)를 비롯해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히던 팀들을 제치고, 2019 펍지 코리아 리그(PUBG KOREA LEAGUE, PKL) 페이즈 1 우승팀의 위엄을 보여줬다.

2위에는 북미 지역의 STK팀, 3위에는 유럽 지역의 TL팀이 이름을 올렸다. FGS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1~3위 팀에는 순위별 상금이 주어지며 해당 팀이 속한 지역은 올해 말 열리는 ‘2019 펍지 글로벌 챔피언십(PUBG Global Championship, PGC)’에서 추가 슬롯을 받는다. 이번 FGS를 통해 추가 슬롯을 획득한 지역은 한국, 북미, 유럽 총 3개 지역이다.

이 밖에 OGN 엔투스 포스는 52킬, 86포인트로 4위에 이름을 올렸으며 Team VSG는 50킬, 84포인트로 6위, 아프리카 프릭스 페이탈은 34킬, 51 포인트로 13위를 기록하며 경기를 마무리했다.

2019 FGS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 및 PKL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