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마르시스, 엔트리에서 활용 가능한 오조봇 이보 동글 개발

2019-08-14 09:00 출처: 마르시스

엔트리에서 활용 가능한 오조봇 이보와 엔트리 동글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8월 14일 -- 코딩 교육 전문 기업인 마르시스는 엔트리에서도 오조봇(Ozobot)을 활용할 수 있도록 오조봇 이보(Ozobot Evo) 전용 ‘엔트리 동글’을 개발하였다고 밝혔다.

오조봇은 선과 색을 인식하는 스마트한 코딩 로봇으로, 선을 따라 움직이고 색을 인식하여 빛을 바꾸며 색의 조합으로 이루어진 오조코드를 통해 명령을 수행한다. 책상과 같은 좁은 공간에서도 컴퓨터가 필요없는 언플러그드 활동이 가능하고, 스마트 기기와 컴퓨터로 블록 코딩까지 할 수 있어 초급부터 고급 과정까지 많은 수업에서 활용되고 있다.

엔트리(Entry)는 누구나 쉽게 코딩을 배울 수 있도록 개발된 블록 형태의 교육용 프로그래밍 언어로, 현재 초등 교과에서도 엔트리를 이용한 소프트웨어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오조봇 동글의 개발로 엔트리에 등록된 블록들은 오조봇 고유의 특징을 살린 블록들로, 기존에 오조봇으로 할 수 있는 활동들이 대부분 가능하며 엔트리의 다양한 블록과 함께 활용하면 보다 풍부한 프로그래밍이 가능하다.

엔트리 동글 개발로 오조봇 이보는 엔트리에서 이동과 방향 블록으로 자유로운 움직임이 가능하고 7개의 LED로 다양한 불빛을 나타낼 수 있으며 감정, 방향, 숫자, 색깔을 소리로 재생할 수 있고 5-8 옥타브의 음을 낼 수 있어 음악 연주도 자유롭게 할 수 있다. 또한 바닥의 색을 읽어 불빛이나 소리로 표현할 수 있고, 정교한 근접 센서로 장애물 감지가 가능하다.

마르시스는 오조봇 이보 동글의 개발로 엔트리에서도 오조봇 활동이 가능해져 보다 많은 학생들이 오조봇을 쉽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오조봇 전용 ‘엔트리 동글’은 8월 19일부터 마르시스 공식몰(http://marusysmall.co.kr/)에서 판매될 예정이며 엔트리에서 오조봇을 활용할 수 있는 교육자료도 개발 중이라고 밝혔다. 또한 앞으로 마르시스에서 판매하는 다른 제품들도 엔트리와의 연결을 위한 동글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마르시스 개요

마르시스는 최고의 임베디드 시스템을 개발하겠다는 목표를 가지고 1998년 시작되었다. 도전적인 벤처정신과 끊임없는 기술혁신을 통해 고객들이 필요로 하는 그 이상의 가치를 제공하고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2015년부터 Ozobot과 Dash 론칭을 시작으로 새롭게 교육 콘텐츠 및 유통 분야로 사업을 확장했다. 모든 사람들이 마르시스의 제품을 통해 배움을 얻고 그 과정 속에서 기쁨과 배움의 가치를 느낄 수 있도록 노력한다. 마르시스가 추구하는 가치가 아이들의 미래를 만드는 코딩 교육과 창의력 교육의 밑거름이 될 수 있다고 믿으며 마르시스의 교육 사업을 발판으로 한국 아이들의 창의력, 사고력, 문제 해결 능력 함양을 지향한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